티스토리 뷰

오늘은 멜론 데이터 소모량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요즘에는 예전과 달리 mp3 파일을 넣어 다니는 것이 아니라 멜론 같은 어플을 통해 스트리밍 서비스를 이용하는 분들이 대부분입니다.

그렇다보니 데이터 무제한 요금제를 사용하지 않는 이상 데이터 소모량이 신경 쓰일 수밖에 없는데요. 주로 출퇴근 시간이나 등하교 시간에 노래를 많이 듣기 때문에 와이파이를 사용하기도 힘든 환경이죠. 그러므로 멜론 데이터 소모량에 대해 알아두면 데이터를 조절해서 이용하기가 편리해집니다.



데이터 소모량을 알아보기 전에 먼저 스트리밍 음질 조절을 통해 데이터를 아낄 수 있는 방법을 알려드리겠습니다.

멜론 설정에 들어가면 스트리밍 음질을 3단계로 조절이 가능한데요. 아무래도 가장 하급의 음질을 설정해서 들으면 데이터 소모량도 그만큼 줄어듭니다. 민감한 귀가 아니라면 하급의 음질도 들을 만합니다. AAC+, MP3(192K), MP3(320K) 중 AAC+를 선택해주면 됩니다. AAC+는 파일을 압축해 데이터 소모량을 최소화했기 때문에 데이터 소모량을 줄일 수 있습니다.



이 AAC+로 재생하면 1분당 약 1메가가 소모되며 한 곡당 4분이 넘지 않는다고 가정했을 때 1시간 재생 시 약 15곡으로 즉 60메가를 소모한다고 예측할 수 있습니다.

이렇게 해서 듣더라도 음악을 자주 듣는 사람들에게는 데이터 소모가 굉장히 부담스러울 수 있을 것 같습니다.

통신사 SKT를 이용하고 있는 분들은 SKT에서 부가세 포함 7,700원에 멜론 스트리밍 이용 시 데이터를 무제한 제공하는 전용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므로 이용을 고려해보는 것도 좋을 듯합니다. 



이상으로 멜론 데이터 소모량에 대해서 알아보았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